HOME > PR > News

News

FusionData의 기업소식, 언론보도 등 최신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퓨전데이타, 창사 이래 최대 1분기 실적…턴어라운드 성공

FusionData 조회수 : 240    

1분기 매출 212억원·영업이익 17억원·당기순이익 15억원

클라우드 전문 개발기업 퓨전데이타가 창사 이래 최대 1분기 실적을 달성하며 턴어라운드에 성공했다.

퓨전데이타는 올해 1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212억 원, 영업이익 17억 원, 당기순이익 15억 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94%, 168%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206% 상승했다. 또한 전기 대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급증해 턴어라운드에 성공했다.

특히 퓨전데이타는 별도 기준 실적에 대해 자사의 가상화 솔루션 및 네트워크 보안 제품, 공공 SI 사업 등 다양한 사업 분야에서 고르게 성장했다고 밝혔다.

올해 퓨전데이타는 적극적인 사업 제휴로 비즈니스 영역을 더욱 확대할 방침이다. 최근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과 클라우드 협력 강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으며, 양사의 기술력이 합쳐진 신제품 DaaS를 새롭게 선보인다. 또한 해외 진출의 첫 신호탄으로 필리핀 지방 수도청과 MOU를 진행했으며, 시범서비스 후500만 가구를 대상으로 서비스 수주가 진행될 예정이다. 더불어 초·중학교 SW 코딩 교육을 지원하는 서울시교육청의 학교 교육용 PC클라우드 시스템 구축 사업도 꾸준히 지속될 계획이다.

지난 1월 인수한 테크데이타글로벌과의 시너지 효과도 본격화될 전망이다. 1분기에는 양사 간 합을 맞춰가는 시기였다면 2분기부터는 국내외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전략적인 사업이 구체화될 계획으로, MS 애저 및 오피스의 가상화와 시장 고객 확보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암호화폐 거래소를 준비 중인 클라우드퓨전은 오픈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동시 접속자 기준 10만 명 이상의 유저가 거래할 수 있는 규모로 구축 중이며, 일 거래 규모는 국내 5위 수준인 15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거래소는 빠르면 7월 중 오픈될 예정이다.

국내는 물론 필리핀 등 글로벌 론칭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필리핀 사업과 연계해 수도요금을 포함한 다양한 공공요금을 자사의 필리핀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납부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 회사 측은 하반기 클라우드퓨전의 매출 실적은 연결기준 사상 최대 실적 달성에 큰 견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종명 퓨전데이타 대표는 “1분기는 전통적인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양호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2분기 역시 신규 사업 영역 확대와 제품 포트폴리오 업데이트로 시장 수요에 적극 대응한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한 “올해는 암호화폐 거래소 오픈, 가상화 기반의 미니 PC, 솔루션 채널 사업 확대, 사물인터넷(IoT) 등 다양한 신규 사업들이 예정된 만큼 2018년 최대 실적 달성 및 안정적인 수익구조를 확립할 것”이라고 덧붙였다.